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한미외교장관 '김정남 암살' 논의…"상황전개 예의주시"(종합)

송고시간2017-02-17 10:05


한미외교장관 '김정남 암살' 논의…"상황전개 예의주시"(종합)

한미 외교장관 트럼프 행정부 출범후 첫 회담
한미 외교장관 트럼프 행정부 출범후 첫 회담

(본<독일>=연합뉴스) 공동취재단.조준형 기자= 한미 외교장관이 16일(현지시간) 독일 본의 월드콘퍼런스센터에서 양자회담을 개최했다.
윤병세 외교부 장관(오른쪽)과 렉스 틸러슨 미국 국무장관이 대화하고 있다.
jhcho@yna.co.kr

(본<독일>=연합뉴스) 조준형 기자 = 한미 외교장관은 16일(현지시간) 미국 트럼프 행정부 출범 후 처음 열린 양자 회담에서 북한 김정남 암살 사건에 대해 논의했다.

윤병세 외교부 장관은 독일 본에서 개막한 주요 20개국(G20) 외교장관 회의(16∼17일)를 계기로 본의 월드콘퍼런스센터에서 렉스 틸러슨 미국 국무장관과 진행한 양자 회담에서 김정남 사건에 대해 의견을 교환했다고 정부 당국자가 전했다.

당국자는 "두 장관이 누가 먼저라고 할 것도 없이 '매우 비상한 사건이 있었다'며 김정남 사건에 대해 이야기했다"고 소개했다.

외교부는 회담 내용을 소개한 보도자료에서 "두 장관이 (김정남 피살과 관련한) 향후 상황전개를 예의주시하면서, 긴밀히 협의해 나가기로 했다"고 소개했다.

jhch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