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英언론 "김정남 얼굴에 스프레이 뿌리고 10초간 손수건 덮어"

송고시간2017-02-16 20:17


英언론 "김정남 얼굴에 스프레이 뿌리고 10초간 손수건 덮어"

[그래픽] 북한 김정남 암살 용의자
[그래픽] 북한 김정남 암살 용의자


(서울=연합뉴스) 김토일 기자 = 김정은 북한 노동당 위원장의 이복형 김정남 암살 사건과 관련한 용의자들이 말레이시아 경찰에 속속 체포되고 있다.
경찰은 체포된 3명의 남녀 용의자들을 수사하는 한편 이들과 범행을 모의한 것으로 알려진 나머지 남성 용의자들도 추적하고 있다.
kmtoil@yna.co.kr
페이스북 tuney.kr/LeYN1 트위터 @yonhap_graphics

(런던=연합뉴스) 황정우 특파원 = 김정남 독살 사건의 용의자로 체포된 두 여성 가운데 한 명이 "김정남 얼굴에 스프레이를 뿌렸다"고 영국 일간 텔레그래프가 말레이시아 현지 고위 경찰의 말을 인용해 16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익명을 요구한 이 경찰은 텔레그래프에 "(체포된) 두 명의 여성 중 한 명이 김정남에게 스프레이를 뿌린 뒤 다른 여성이 김정남 얼굴에 손수건을 대고 있으라는 얘기를 듣고 10초간 들고 있었다"고 말했다.

이 경찰은 "이 여성은 스프레이를 뿌리는 게 장난인 줄 알았다고 말했다"고 덧붙였다.

말레이시아 경찰은 베트남 여권과 인도네시아 여권을 소지한 여성 용의자 두 명과 이들을 공항에서 태워 빠져나간 택시 기사를 체포해 수사를 벌이고 있다. 이 남성은 인도네시아 여권을 소지한 여성의 남자친구다.

인도네시아 외교부 영사국장은 텔레그래프에 "말레이시아 주재 대사관에서 인도네시아 여권을 소지한 여성의 신원을 확인하고 있다"며 "여권을 갖고 있다는 이유로 인도네시아인이 범행을 저질렀다는 보도가 나온 게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과거에도 인도네시아 여권을 소지한 이가 인도네시아 시민이 아닌 것으로 드러나곤 했다"고 말했다.

아울러 현지 일간 '더 스타'는 말레이시아 경찰이 김정남 독살에 사용된 독극물을 확인했다고 보도했다고 텔레그래프는 전했다.

더 스타는 독성이 강한 리친(RICIN)이 가장 유력한 물질로 여겨진다고 전했다.

말레이시아 김정남 피살 용의자 (PG)
말레이시아 김정남 피살 용의자 (PG)

[제작 최자윤]

jungwo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