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이재용 구속] '19시간 장고' 끝에 영장발부한 한정석 판사

송고시간2017-02-17 05:43

박근혜 대통령과 최순실 씨 측에 거액의 뇌물을 제공한 혐의를 받는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지난 16일 영장실질심사를 마치고 서울 서초구 법원을 나서는 차량에 탑승해 넥타이를 만지고 있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박근혜 대통령과 최순실 씨 측에 거액의 뇌물을 제공한 혐의를 받는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지난 16일 영장실질심사를 마치고 서울 서초구 법원을 나서는 차량에 탑승해 넥타이를 만지고 있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한정석 영장전담 판사(서울=연합뉴스)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의 영장실질심사를 담당한 한정석 판사. 2017.2.16photo@yna.co.kr(끝)

한정석 영장전담 판사(서울=연합뉴스)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의 영장실질심사를 담당한 한정석 판사. 2017.2.16photo@yna.co.kr

삼성 부회장 이재용 구속 영장 발부
삼성 부회장 이재용 구속 영장 발부

[제작 최자윤]

(서울=연합뉴스) 황재하 기자 = 삼성전자 이재용(49) 부회장에 대해 박영수 특별검사팀이 청구한 구속영장을 발부하는 결정을 내린 한정석(39·사법연수원 31기) 서울중앙지법 영장전담 판사에게 관심이 쏠린다.

한 판사는 전날 구속 전 피의자심문(영장실질심사)부터 19시간여에 걸친 검토를 거쳐 17일 새벽 5시 35분께 "새롭게 구성된 범죄혐의 사실과 추가로 수집된 증거자료 등을 종합할 때 구속의 사유와 필요성이 인정된다"며 영장을 발부했다.

고려대 법학과를 졸업한 한 판사는 1999년 사법시험에 합격한 뒤 육군 법무관으로 복무를 마치고 수원지법 판사로 임관했다.

[이재용 구속] '19시간 장고' 끝에 영장발부한 한정석 판사 - 3

이후 서울중앙지법과 대구지법 김천지원, 수원지법 안산지원을 거쳐 2015년부터 다시 서울중앙지법에서 근무 중이다. 법관 인사에 따라 이달 20일 제주지법 부장판사로 전보될 예정이다.

지난해 2월부터 영장 업무를 맡은 한 판사는 현재 중앙지법의 영장전담 판사 3명 중 한 명이다. 앞서 첫 구속영장은 조의연 부장판사가 기각한 바 있다.

한 판사는 지난해 11월 검찰 특별수사본부가 청구한 '비선 실세' 최순실씨의 구속영장을 심사해 발부했다. 한 판사는 당시 "범죄사실이 소명되고 구속의 사유와 필요성이 인정된다"고 발부 사유를 밝혔다.

반면 최씨 딸 정유라씨의 이화여대 학사 특혜 의혹과 관련해 특검이 청구한 최경희 전 이화여대 총장의 구속영장은 기각했다. 이는 이대의 정씨의 '학사 비리' 수사와 관련해 영장 청구가 기각된 첫 사례였다.

jaeh@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