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분당 증축공사 중인 초등학교서 근로자 추락해 숨져

송고시간2017-02-16 16:58

(성남=연합뉴스) 최해민 기자 = 16일 오후 1시 40분께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한 초등학교 증축공사 현장 4층에서 작업 중이던 근로자 김모(74)씨가 1층 바닥으로 떨어져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숨졌다.

당시 김씨는 난간이 철거된 4층 옥상 바닥에 드릴로 구멍을 뚫는 작업을 하던 중 떨어진 것으로 전해졌다.

해당 학교는 4층짜리 건물에 1개 층을 더 올리는 증축공사가 한창이었다.

경찰은 공사 관계자들을 불러 김씨가 작업 당시 안전 장구를 착용하고 있었는지, 추락방지 안전시설은 없었는지 등을 조사할 방침이다.

goal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