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스타벅스, 전자영수증 신청고객 2개월만에 50만명 돌파

(서울=연합뉴스) 이도연 기자 = 스타벅스는 전자영수증 서비스 도입 2개월 만에 신청고객이 50만 명을 돌파했다고 16일 밝혔다.

지난해 12월 스타벅스커피 코리아가 업계 최초로 선보인 전자영수증 서비스는 현재 전국 스타벅스 1천여 개 매장에서 시행되고 있다.

스타벅스의 멤버십 제도인 '마이 스타벅스 리워드' 회원이 등록된 스타벅스 카드로 결제하면 자동으로 전자영수증이 발급되며 모든 거래내용을 확인할 수 있는 서비스다.

서비스 신청고객 50만 명은 마이 스타벅스 리워드 회원 290만 명 중 17%에 해당한다.

서비스 도입으로 종이영수증 1천500만 건을 대체했는데 이를 거리로 환산하면 약 1천200㎞로, 서울에서 부산까지 거리의 세 배에 달한다.

스타벅스는 "종이가 절약될 뿐만 아니라 영수증 출력과 수령 여부를 확인하기 위한 고객 대기시간을 줄여 매장 운영 측면에서도 효율성과 서비스 품질이 향상됐다"고 설명했다.

한편, 스타벅스가 전자영수증 신청고객 50만 명의 데이터를 분석했더니 지역별로는 서울이 29%로 비중이 가장 높았다. 성별은 여성이 80%를 차지해 압도적으로 많았다.

연령대별로는 30대가 48%로 가장 많았고 20대(35%), 40대(14%)가 그 뒤를 이었다.

스타벅스, 전자영수증 신청고객 2개월만에 50만명 돌파 - 1

이석구 스타벅스커피 코리아 대표이사는 "스타벅스는 전자영수증 발행을 통해 절약한 비용으로 환경보호를 위한 사회공헌활동을 펼치고 고객들에게 혜택으로 돌려드리기 위해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할 것"이라고 전했다.

dyle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2/16 15:13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