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군산 최초의 '둔율동성당' 문화재 등록 예고

(군산=연합뉴스) 최영수 기자 = 전북 군산의 '둔율동성당'이 문화재로 등록될 예정이다.

 군산 둔율동 성당 전경
군산 둔율동 성당 전경[군산시 제공=연합뉴스]

16일 군산시에 따르면 둔율동에 있는 둔율동성당이 문화재청 문화재위원회 심의를 거쳐 문화재로 등록 예고됐다.

문화재청은 다음 달 16일까지 성당 측과 각계 의견을 수렴해 최종 심의를 거쳐 문화재로 정식 등록할 예정이다.

둔율동성당은 1929년 군산 최초로 천주교 성당 설립 인가를 받아 1937년 목조 성당으로 지었지만 한국전쟁 때 불탔다.

이후 현 성당 건물은 1955년 준공된 천주교 본당 건물로, 건립 당시 기록을 정리한 '성전신축기'가 잘 보존돼 있다.

여기에는 성도들의 헌물과 노력으로 건립된 내용 등도 남아 있다.

특히 당시 주임신부가 그린 건축설계도면이 존재해 설계, 공사과정, 기술 등을 파악하는 귀중한 사료로서 문화재적 가치를 지닌다.

군산 둔율동 성당 전경
군산 둔율동 성당 전경[군산시 제공=연합뉴스]

ka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2/16 11:2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