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미용 한류' 전 세계 전파…관광·미용 교육 결합 가속

한국 미용기술 배우는 중국 미용 종사자들
한국 미용기술 배우는 중국 미용 종사자들[연합뉴스 자료 사진]

(인천=연합뉴스) 신민재 기자 = 세계적으로 인정받는 한국의 미용기술을 활용한 외국인 테마관광상품 개발이 속도를 내고 있다.

인천시와 인천전문학교는 16일 송도 오크우드호텔에서 일본 미용업계 관계자들을 대상으로 '토탈미용 아카데미' 시범운영을 시작했다.

19일까지 열리는 이번 프로그램에는 일본의 화장품업체, 피부관리업체, 미용기구제조업체 고위관계자 9명이 참가했다.

이들은 인천전문학교에서 헤어, 메이크업, 피부관리 등 한국의 앞선 미용기술에 대한 강의와 체험실습을 하고 인천 차이나타운, 센트럴파크 등지에서 관광도 즐긴다.

인천시는 지난해 중국 충칭(重慶)시 미용회와도 관련 업무협약을 맺었다.

시는 시범운영으로 분야별 개선점을 파악하고 오는 5월 미용단체, 여행사 등 분야별로 세미나를 열어 사업을 활성화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미용 한류를 적극적으로 활용해 관광객 유치를 늘려 지역경제 활성화에 이바지하겠다"고 했다.

smj@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2/16 11:08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