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글로벌 브랜드로 뜨려면…한섬 '덱케' 영국 간다

토종 브랜드로는 처음 英런던패션위크 참가

(서울=연합뉴스) 김은경 기자 = 패션전문기업인 한섬의 잡화 브랜드 '덱케'가 론칭 3년 만에 글로벌 패션시장에 본격적으로 진출한다.

한섬은 '덱케'가 17∼21일(현지시간) 영국 런던패션위크에 참가한다고 16일 밝혔다.

세계 4대 컬렉션 중 하나인 런던패션위크에 국내 토종 잡화 브랜드가 참여하는 것은 '덱케'가 처음이다.

한섬은 이번 런던패션위크 참가를 계기로 덱케를 글로벌 잡화 브랜드로 키우겠다는 전략이다.

이번 런던패션위크 기간에는 '덱케 쇼룸'을 운영하며, 유럽·미국 등 패션 및 유통업체 관계자들을 대상으로 세일즈에 나설 계획이다.

글로벌 패션 디자이너인 최유돈 디자이너와 함께 '덱케 바이 유돈초이'란 주제로 패션쇼도 진행한다.

한섬의 '덱케' 가방
한섬의 '덱케' 가방

한섬은 이번 덱케의 런던패션위크 참가를 시작으로 국내를 넘어 글로벌 잡화 브랜드로 덱케를 육성하겠다는 구상이다.

이를 위해 해외 백화점과 유명 편집매장(로드숍) 입점 등 유통망도 넓힐 계획이다.

덱케는 2014년 한섬 국내 브랜드 중 처음으로 프랑스 파리(톰그레이하운드 편집숍)에 진출해 현지 고객들을 대상으로 판매하고 있다.

한섬은 이번 전시 후 '덱케' 상품을 영국과 프랑스를 중심으로 온·오프라인에서 판매할 예정이다.

한섬 관계자는 "한섬의 강점이라 할 수 있는 디자인·상품기획 등 연구개발(R&D) 능력을 바탕으로 글로벌 시장에서의 'K패션'의 우수성을 인정받겠다"며 "2017년을 '글로벌 한섬'의 원년으로 정하고, 해외 진출을 공격적으로 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kamja@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2/16 11: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