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대전시민단체 "특검 수사기간 연장해 국정농단 실체 밝혀야"

(대전=연합뉴스) 김소연 기자 = 대전지역 88개 시민단체와 정당 등으로 구성된 박근혜퇴진대전운동본부는 15일 자유한국당 대전시당 앞에서 기자회견을 하고 "특검 수사기간을 연장하고, 박근혜 대통령을 즉각 탄핵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운동본부는 "국정농단 사태 주범을 단죄해야 이런 일이 반복되지 않는다"며 "특검 수사기간을 연장해 박근혜와 국정농단 부역자들의 실체와 죄를 낱낱이 밝혀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어 "지금까지 드러난 사실만으로도 박근혜 대통령 탄핵 사유는 충분하다"며 "헌법재판소는 박근혜 측의 탄핵 지연 시도를 차단하고, 탄핵심판을 즉각 인용하라"고 요구했다.

이 단체는 탄핵이 인용될 때까지 매주 토요일 오후 5시 대전 서구 타임월드 앞에서 시국집회를 이어갈 계획이다.

지난해 12월 대전 서구 타임월드 앞에서 열린 '박근혜 퇴진 5차 대전 시국대회' [연합뉴스 자료사진]
지난해 12월 대전 서구 타임월드 앞에서 열린 '박근혜 퇴진 5차 대전 시국대회' [연합뉴스 자료사진]

soyu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2/15 11:0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