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프로축구 수원, 크로아티아 출신 MF 다미르 영입

송고시간2017-02-15 10:11

수원 삼성에 입단한 다미르 소브시치.[수원 삼성 제공=연합뉴스]

수원 삼성에 입단한 다미르 소브시치.[수원 삼성 제공=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이영호 기자 = 프로축구 K리그 클래식 수원 삼성이 스페인 전지훈련 때 테스트한 크로아티아 출신 미드필더 다미르 소브시치(27)을 영입했다.

수원 구단은 15일 "다미르는 팀의 스페인 말라가 전지훈련 때 합류해 두 차례 연습경기에 투입돼 테스트를 받았다"며 "계약 기간은 1년으로 활약 여부에 따라 2년 연장 옵션을 포함했다"고 밝혔다.

다미르는 보스니아 헤르체고비나 U-17 대표팀, 크로아티아 U-21 대표팀을 거쳐 NK 자그레브, 로코모티바 자그레브, 디나모 자그레브 등 주로 크로아티아에서 활약했다. 하포엘 텔아비브(이스라엘)에서 임대로 뛰는 등 213경기에서 21골 33도움을 기록했습니다.

177㎝의 키에 72㎏의 몸무게로 큰 체격은 아니지만 양발 사용에 능하고 돌파, 스피드, 패스가 탁월하다는 게 구단의 설명이다.

다미르는 테스트 당시 등번호 66번을 달고 좋은 모습을 보여줘 수원 팬들 사이에서 '육육이'라는 별명을 얻었다.

그는 "테스트받을 때부터 팬들이 큰 관심을 보여줘 수원에 꼭 입단하고 싶었다"며 "팬들의 바람대로 등번호 66번을 달고 뛰겠다"고 밝혔다.

horn90@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