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한-아세안센터, 서울서 이사회…상호 이해 심화방안 논의

송고시간2017-02-15 10:20


한-아세안센터, 서울서 이사회…상호 이해 심화방안 논의

지난 2015년 2월 서울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열린 한-아세안센터의 제7차 정기이사회
[한-아세안센터 제공=연합뉴스 자료사진]

지난 2015년 2월 서울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열린 한-아세안센터의 제7차 정기이사회
[한-아세안센터 제공=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이희용 기자 = 국제기구 한-아세안센터(사무총장 김영선)는 16∼17일 서울 중구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한-아세안센터 제9차 연례 이사회를 개최한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이사회에서 한국과 아세안(ASEAN·동남아시아국가연합) 10개국을 대표한 이사들은 '아세안의 달' 5월을 맞아 5∼6월에 진행될 문화·관광 행사 등 양 지역 간의 쌍방향 문화교류를 통해 상호 이해를 더욱 심화시키는 방안을 집중 논의될 예정이다.

특히 올해는 아세안 창설 50주년을 맞는 해이자 지난해 9월 한국과 아세안 정상들이 지정한 '한-아세안 문화교류의 해'여서 깊이 있고 실질적인 협의가 이뤄질 것으로 기대된다.

16일 저녁에는 임성남 외교부 제1차관이 주재하는 제9차 연례 이사회 환영 겸 설립 8주년 기념 리셉션이 열린다. 이 자리에는 각국 이사들과 함께 주한 외교사절, 정계·언론계·학계·경제·문화계 인사 등 150여 명이 참석할 예정이다.

heeyo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