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종합 2위 목표 동계AG 한국 선수단, 삿포로 입성

'금메달 15개로 14년 만에 2위 탈환' 도전장
삿포로 향해 출국
삿포로 향해 출국
(영종도=연합뉴스) 신준희 기자 = 2017 삿포로 동계 아시안게임에 출전하는 대한민국 선수단이 15일 오전 영종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출국하기 전 파이팅을 외치고 있다. 2017.2.15
hama@yna.co.kr

(삿포로=연합뉴스) 김동찬 신창용 김경윤 기자 = 45억 아시아인의 '겨울 축제' 제8회 동계아시안게임에 출전하는 한국 선수단이 결전지인 일본 삿포로에 도착했다.

김상항 선수단장을 비롯한 한국 선수단 본진 41명은 스피드스케이팅 국가대표 이승훈(29·대한항공)을 기수로 앞세워 삿포로 치토세 국제공항 입국장에 들어섰다.

이날 오전 인천국제공항을 출발한 우리나라 선수단은 19일부터 26일까지 열리는 이번 대회에서 금메달 15개를 따내 종합 2위에 오른다는 목표를 세웠다.

한국은 지금까지 동계아시안게임에서 두 차례 종합 2위를 달성한 바 있다.

1999년 강원 대회에서 금메달 11개로 2위에 올랐고, 2003년 일본 아오모리 대회에서도 금메달 10개를 따내 2위를 기록했다.

직전 대회인 2011년 카자흐스탄 알마티 대회에서는 역대 최다인 금메달 13개를 따냈으나 카자흐스탄, 일본에 이어 3위로 대회를 마쳤다.

이번 대회에는 31개국에서 1천 100여 명의 선수가 출전할 것으로 예상된다. 북한도 빙상 종목에 선수 7명을 파견할 예정이다.

대회 개회식은 19일 오후 4시 삿포로 돔에서 열리고 폐회식은 26일 오후 6시 마코마나이 실내 스케이팅파크에서 펼쳐진다.

emailid@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2/15 12:3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