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고급 전원주택 단지 빈집 골라 턴 40대 구속

송고시간2017-02-15 10:00

(여주=연합뉴스) 강영훈 기자 = 경기 여주경찰서는 고급 전원주택 단지를 돌며 금품을 훔친 혐의(상습특수절도)로 구모(41)씨를 구속했다고 15일 밝혔다.

피의자 범행 장면
피의자 범행 장면

[경기 여주경찰서 제공 = 연합뉴스]

구씨는 지난 4일부터 7일 사이 여주시 소재 고급 전원주택 단지를 돌면서 주인이 없는 집을 골라 창문을 뜯고 침입하는 수법으로 7차례에 걸쳐 3천650만원 상당의 귀금속을 훔쳐 달아난 혐의를 받고 있다.

그는 초인종을 눌러 집이 비었는지 확인하고 범행한 것으로 조사됐다.

경찰 관계자는 "피의자는 사이버 도박에 빠져 도박자금을 마련하기 위해 범죄에 손을 댔다"며 "그로부터 장물을 매입한 금은방 업주도 붙잡아 형사 입건했다"고 말했다.

kyh@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