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사익스 25득점' 인삼공사, 동부 꺾고 선두 삼성 반게임차 추격

송고시간2017-02-14 20:48

(안양=연합뉴스) 차병섭 기자 = 프로농구 2위 안양 KGC인삼공사가 키퍼 사익스의 활약을 앞세워 원주 동부를 꺾었다.

인삼공사는 14일 안양실내체육관에서 열린 2016-2017 KCC 프로농구 동부와의 홈경기에서 87-74로 이겼다.

최근 5경기에서 1승 4패로 부진했던 인삼공사는 이날 승리로 선두 서울 삼성(27승12패)과의 승차를 반 게임차로 줄인 반면, 공동 4위였던 동부는 21승 19패로 5위로 내려앉았다.

인삼공사는 42-37로 앞선 채 시작한 3쿼터에서 연속 실책을 범했고, 동부 윤호영에게 3점슛을 허용하며 3쿼터 6분 4초를 남기고 47-46까지 따라잡혔다.

그러나 인삼공사는 사익스의 점프슛에 이어 양희종의 3점슛, 이정현의 속공 골밑슛으로 3쿼터 3분 48초를 남기고 56-48로 점수 차를 벌렸다.

인삼공사는 데이비드 사이먼의 골밑슛으로 58-48, 두자릿 수 점수차를 만들었고 3쿼터 막판 사익스의 버저비터 3점슛으로 67-54로 달아났다.

인삼공사는 4쿼터 막판 사익스가 3점슛을 꽂아넣은 데 이어 수비리바운드를 잡아 오세근의 골밑슛을 어시스트, 87-72를 만들었다.

인삼공사는 사익스가 부상으로 결장한 김기윤의 공백을 메우며 25득점 7리바운드 4어시스트로 맹활약했다. 여기에 이정현이 3점슛 3개를 포함해 23득점 4어시스트 3가로채기를 기록했고, 사이먼이 14득점을 올렸다.

인삼공사는 '동부산성' 동부에 리바운드 개수에서 29-46으로 밀렸지만 블록슛은 8-2로 압도했고 실책도 7-14로 적었다.

12일 인천 전자랜드와의 경기에서 리그 최다인 23경기 연속 더블더블 신기록을 작성했던 동부 로드 벤슨은 이날 12득점 16리바운드를 기록해 24경기 연속 더블더블 기록을 이어갔다.

bscharm@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