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김관용 경북도지사 "일본의 독도 왜곡 학습지도요령 즉각 철회"

송고시간2017-02-14 17:35

독도는 대한민국 영토 [연합뉴스 자료 사진]

독도는 대한민국 영토 [연합뉴스 자료 사진]

(안동=연합뉴스) 이승형 기자 = 김관용 경북도지사는 14일 일본이 독도 영유권 교육을 의무화하는 내용의 학습지도요령 개정안을 고시한 것과 관련해 "일본은 역사를 왜곡하는 학습지도요령의 '독도는 일본 땅' 명기 방침을 즉각 철회하라"고 촉구했다.

김 도지사는 경북도 동해안발전본부에서 발표한 규탄 성명에서 "자라나는 청소년이 인류공영과 국제평화 주역이 될 수 있도록 독도에 대해 정확하고 올바른 역사관을 심어 주는 데 노력할 것을 엄중히 요구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어 "인류평화를 짓밟은 침략 역사를 자라나는 미래 세대에게 주입하겠다는 제국주의적 망령으로 결코 용납할 수도 용납돼서도 안 될 것"이라며 "충격적인 침략야욕을 또다시 노골화했다"고 비판했다.

또 "독도는 역사적으로나 국제법적으로 엄연한 대한민국 영토이며 지금 이 순간에도 우리 국민이 실효적으로 지배하며 경제활동을 영위해 나가는 명백한 우리 땅이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독도를 관할하는 도지사로서 일본의 어떠한 도발 행위에도 단호하게 대처해 나가겠다"며 "민족의 섬, 평화의 섬으로 지키고 가꾸는 데 한 치의 소홀함이 없도록 온 힘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일본 문부과학성은 이날 오후 일본의 독도 영유권 교육을 의무화하는 내용을 담은 학습지도요령 개정안을 마련해 '전자정부 종합창구'에 고시했다.

haru@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