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민주당-광주시 5·18 진실규명 대선공약 채택…공동 건의

군공항 이전 등 9가지 지역 현안 해결에 협력


군공항 이전 등 9가지 지역 현안 해결에 협력

(광주=연합뉴스) 여운창 기자 = 더불어민주당 광주시당과 광주시가 5·18 진실규명과 친환경차 부품클러스터 조성 사업 등 지역 현안의 대선공약 반영을 위해 함께 힘을 모은다.

민주당 광주시당과 광주시는 14일 광주시청에서 정책간담회를 하고 9가지 시정 현안 해결을 위한 협력 방안을 논의했다.

양측은 국과수의 전일빌딩 탄흔 감식에 따라 5·18 민주화운동이 37년 만에 새로운 전환점을 맞았다고 보고 5·18 진실규명이 각 당 대선공약으로 채택될 수 있도록 건의하기로 했다.

미래형 친환경 자동차 허브도시 조성을 위해 추진 중인 친환경 자동차 산업 육성에 정부 차원의 집중 투자를 함께 요구하기로 했다.

4차 산업혁명시대 에너지 분야 생태계 조성과 국가 신성장 추진 동력이 강화되도록 에너지 산업클러스터 지정 특별법 제정에도 나선다.

다음달 국회 포럼, 전문가 토론회 등을 열어 특별법 제정 분위기를 확산해 연내 본회의 심의 의결을 목표로 했다.

한전 에너지밸리 조성 기업유치 사업의 하나인 도시첨단산업단지에 입주하려는 기업들을 위해 산업용지를 적기에 공급하도록 조속히 그린벨트를 해제해 줄 것도 건의하기로 했다.

광주 군공항 이전 사업도 이전 후보지 선정과 이전에 대한 범정부 차원의 지원을 요구하기로 했다.

무등산 정상 군부대 이전 사업은 지역사회 갈등을 최소화할 수 있도록 정치권에서도 주민설득과 홍보로 긍정적 여론이 형성되도록 지원하기로 했다.

자치구간 이해관계가 첨예한 구간 경계조정사업은 5개 구의 불균형을 해소하고 경계조정이 원만하게 이뤄질 수 있도록 사전 주민 공감대 형성에 함께 노력하기로 했다.

5·18 사적지인 옛 광주교도소는 5·18의 역사적 상징적 공간으로 활용될 수 있도록 대선공약에 이를 반영하고 정부로부터 이전부지를 무상양여 받을 수 있도록 정치권도 돕기로 했다.

2019년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의 차질없는 준비를 위해 총사업비를 조기에 확정하고 중앙정부로부터 운영비와 시설비 등을 안정적으로 지원받을 방안을 강구하기로 했다.

광주시 관계자는 "지역 현안 해결을 위해 지역 정치권과 함께 의견을 나누고 협력을 약속하는 자리가 됐다"며 "논의한 현안에 대해서는 정치권과 함께 지속해서 점검하며 사업을 추진 하겠다"고 밝혔다.

민주당 광주시당-광주시 정책간담회
민주당 광주시당-광주시 정책간담회

betty@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2/14 16:43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