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청주 '청원생명쌀' 계약재배 확대…작년比 22%↑

송고시간2017-02-14 15:32

(청주=연합뉴스) 심규석 기자 = 대한민국 명품 쌀 평가에서 우수상을 받은 청주시의 '청원생명쌀' 재배 면적이 대폭 늘어난다.

청원생명쌀[청주시 제공=연합뉴스]
청원생명쌀[청주시 제공=연합뉴스]

14일 청주시에 따르면 올해의 청원생명쌀 계약재배 면적은 1천813㏊로, 작년보다 22%(325㏊) 증가했다.

품종별로는 추청 1천577㏊, 고시히카리 143㏊, 찹쌀 93㏊이다. 이 가운데 친환경 재배 면적은 333㏊이다.

청원·청주가 2014년 7월 통합 청주시로 출범하기 전 청주의 주요 쌀 재배 지역이었던 강서 1·2동과 오근장동이 청원생명쌀 계약재배에 동참했다.

재배 농가도 1천247가구에서 1천685가구로 늘었다.

계약재배되는 청원생명쌀 생산량은 작년 8천900t에서 올해 1만900t으로 2천t 중가할 것으로 보인다.

청주시는 올해 청원생명쌀 병해충 방제 및 품질 향상을 위한 농자재 지원에 5억1천500만원을, 소득보전 지원에 6억4천만원을 투입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쌀 가격 하락 등 어려운 여건을 이겨내는 방법은 고품질 쌀 생산 외에는 없다"며 "철저한 재배 관리와 품질검사로 전국 소비자가 인정하는 청원생명쌀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청원생명쌀은 한국표준협회가 주는 로하스(LOHAS·Lifestyles of Health And Sustainability) 인증을 10년 연속 받았으며 작년 12월에는 한국소비자단체협의회가 연 대한민국 명품 쌀 평가에서 우수상을 받았다.

k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