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남편 따라, 아빠 따라…일가족 3명 고액기부 동참

송고시간2017-02-14 15:16

김진욱 돈마 대표 가족 '아너 소사이어티' 가입

(제주=연합뉴스) 전지혜 기자 = 어려운 이웃을 위해 1억원을 기부하기로 한 남편의 뒤를 이어 아내와 딸도 고액 기부를 약속, 지역사회를 훈훈하게 하고 있다.

남편도, 아내도, 딸도…어려운 이웃 위해 고액기부 (제주=연합뉴스) 14일 오전 제주사회복지공동모금회 사무실에서 김진욱(왼쪽 두번째) 돈마 대표가 아너 소사이어티(고액기부자 모임)에 가입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이날 가입식 직후 김 대표의 아내 박희정(왼쪽 세번째)씨와 딸 김하나(왼쪽 네번째)씨도 아너 소사이어티 가입서를 작성, 기부 행렬에 동참했다. 2017.2.14 [제주사회복지공동모금회 제공=연합뉴스]

남편도, 아내도, 딸도…어려운 이웃 위해 고액기부 (제주=연합뉴스) 14일 오전 제주사회복지공동모금회 사무실에서 김진욱(왼쪽 두번째) 돈마 대표가 아너 소사이어티(고액기부자 모임)에 가입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이날 가입식 직후 김 대표의 아내 박희정(왼쪽 세번째)씨와 딸 김하나(왼쪽 네번째)씨도 아너 소사이어티 가입서를 작성, 기부 행렬에 동참했다. 2017.2.14 [제주사회복지공동모금회 제공=연합뉴스]

14일 제주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따르면 김진욱(58) 돈마 대표가 이날 오전 모금회 사무실에서 지역사회 어려운 이웃을 위해 1억원 기부를 약속, 고액기부자 모임인 아너 소사이어티 회원 인증패를 받았다.

김 대표는 제주에서는 67번째, 전국에서 1천484번째 아너 소사이어티 회원이 됐다.

이날 가입식에는 김 대표의 아내 박희정씨와 딸 김하나씨가 참석했는데, 이들도 김 대표의 뜻을 이어 기부에 참여하겠다며 아너 소사이어티 가입서를 작성했다.

어린 시절 아버지를 일찍 여의고 자수성가한 김 대표는 2005년 도내 최초로 무항생제 흑돼지 축산을 시작, 위해요소중점관리기준(HACCAP) 농장으로 지정되고 농림축산식품부로부터 무항생제 축산물 인증을 받았다. 이후 생산, 가공, 유통까지 뛰어들어 현재 돼지 농장과 말 목장을 운영하며 수출 육가공과 외식사업 프랜차이즈를 전문으로 하는 영농조합법인 돈마유통을 운영하고 있다.

김 대표의 이웃사랑은 어제오늘의 일은 아니다.

그는 지역의 어르신들에게 따뜻한 음식을 대접하는 무료급식 봉사활동을 펼치고, 제주 노형로타리클럽을 통해 국제 봉사와 지역사회 봉사도 꾸준히 벌였다.

모교 후배들에게도 아낌없는 사랑을 전해 왔다.

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서도 돈육, 쌀 등 물품을 지속적으로 기부했으며 김 대표가 운영하는 돈마구이해장국 본점과 노형점은 착한가게 캠페인에 가입해 매월 수익의 일부를 기부하고 있다.

김 대표는 가입식에서 "어린 시절부터 남을 돕고 봉사하면서 살자는 생각을 항상 간직해왔다"며 "나눔은 기쁨"이라고 말했다.

그는 "돌아보니 이 자리까지 오게 된 건 주위에 봉사하는 친구들이 많은 덕분인 것 같다"며 "기부금은 지역의 그늘진 곳곳에 소중하게 쓰였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atoz@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