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문화생활 누리세요" 저소득층 문화누리카드 17일부터 발급

송고시간2017-02-14 08:59

소외계층 문화·여행·체육 활동 지원…지원금 6만원으로 인상

(서울=연합뉴스) 이웅 기자 = 소외계층의 문화생활을 지원하기 위한 통합문화이용권인 '2017년도 문화누리카드'를 오는 17일부터 발급한다고 문화체육관광부가 14일 밝혔다.

17일 서울을 시작으로 20일 강원·대구·경북·경남, 22일 경기·울산, 24일 부산·충북·충남·대전·세종, 28일 인천·광주·전남·전북·제주 등 지역별로 주민센터에서 발급한다.

기존 5만원이던 문화누리카드의 개인별 지원금이 올해부터 6만원으로 인상된다.

문체부는 올해 이 사업에 992억원(국비 699억원·지방비 293억원)을 투입해 161만명의 저소득층이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지난해는 145만명이 혜택을 누렸다.

수혜 대상자는 6세 이상의 기초생활보장 수급자와 법정 차상위계층으로 개인당 1매씩의 문화누리카드를 발급받을 수 있다.

문화누리카드로는 공연, 영화, 전시 등을 관람하거나 도서, 음반 등 문화상품을 구입할 수 있다. 또 교통, 숙박, 관광시설 이용에 사용할 수 있고 스포츠 경기도 볼 수 있다.

발급 대상자는 가까운 읍·면·동 주민센터나 문화누리카드 누리집(www.문화누리카드.kr)에서 신청하면 된다.

'2017년 문화누리카드' 안내 포스터
'2017년 문화누리카드' 안내 포스터

[문화체육광광부 제공]

abullapi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