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中 오가닉티코스메틱, 한국사무소 개소…"소통 강화"

송고시간2017-02-13 16:40

(서울=연합뉴스) 고상민 기자 = 중국 영유아 화장품 제조사이자 코스닥 상장사인 오가닉티코스메틱[900300]이 국내 투자자와 소통을 강화하고자 13일 여의도에 한국사무소를 열었다.

진문 오가닉티코스메틱 부대표는 이날 "한국 자본시장에 최대한 신속하고 정확하게 정보를 공개하겠다는 원칙을 갖고 있다"며 "작년 실적은 기존 제품군과 생산설비에서 최대한 만들어 낸 성과여서 뿌듯하지만 다소 아쉽기도 하다"고 말했다.

오가닉티코스메틱은 연결기준 작년 잠정 영업이익이 432억원으로 전년보다 13.1% 증가했다고 이날 공시했다.

매출은 1천606억원으로 18.2% 늘었고, 당기순이익은 344억원으로 0.4% 줄었다.

오가닉티코스메틱은 2009년 설립된 중국 영유아 화장품 회사 '푸젠하이촨(海川)약업'을 지배하는 홍콩 소재 지주회사다.

차 추출 성분을 핵심원료로 하는 영유아 화장품 전문 브랜드 '티베이비'(TeaBaby)를 핵심 브랜드로 보유하고 있다. 피부케어 제품과 세정제 등도 판매하고 있다.

작년 11월 4일 코스닥시장에 상장했다.

goriou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