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에버랜드, 창의력 계발 '프뢰벨 에버스쿨' 오픈

6∼7세 대상 멤버십 프로그램… 16일부터 선착순 480명 모집
에버랜드 '프뢰벨 에버스쿨' 오픈
에버랜드 '프뢰벨 에버스쿨' 오픈(용인=연합뉴스) 에버랜드가 6∼7세 대상 멤버십 프로그램인 '프뢰벨 에버스쿨'을 새롭게 선보이고 오는 16일부터 1기 회원을 모집한다. 프뢰벨 에버스쿨의 모습. 2017.2.13 [에버랜드 제공=연합뉴스]
hedgehog@yna.co.kr

(용인=연합뉴스) 김인유 기자 = 에버랜드가 6∼7세 어린이를 대상으로 하는 '프뢰벨 에버스쿨'을 새롭게 마련, 오는 16일부터 1기 회원을 모집한다.

프뢰벨 에버스쿨은 동물, 식물, 어트랙션 등 에버랜드의 자연·콘텐츠 인프라와 유아 전문 교육기관인 프뢰벨의 다중지능 교육 노하우를 결합한 창의력 계발 프리미엄 멤버십(회원제) 프로그램이다.

에버랜드 '프뢰벨 에버스쿨' 오픈
에버랜드 '프뢰벨 에버스쿨' 오픈(용인=연합뉴스) 에버랜드가 6∼7세 대상 멤버십 프로그램인 '프뢰벨 에버스쿨'을 새롭게 선보이고 오는 16일부터 1기 회원을 모집한다. 프뢰벨 에버스쿨의 모습. 2017.2.13 [에버랜드 제공=연합뉴스]
hedgehog@yna.co.kr

프로그램에 참여한 어린이들은 판다월드, 뮤직가든, 환경아카데미 등 에버랜드의 다양한 문화체험 공간을 탐험한다.

또 이솝빌리지 굿프렌즈캐빈에 마련된 전용 공간에서 프뢰벨 선생님과 함께 교구와 교재를 활용해 에버랜드에서 경험했던 건축물과 동물, 식물 등을 직접 만들고 배워보는 놀이학습도 체험한다.

일반에 공개되지 않은 에버랜드 동물병원도 방문해 수의사 직업체험도 할 수 있다.

체험일 당일 참여 어린이와 동반 보호자 1명이 에버랜드에 무료입장할 수 있다.

에버랜드 '프뢰벨 에버스쿨' 오픈
에버랜드 '프뢰벨 에버스쿨' 오픈(용인=연합뉴스) 에버랜드가 6∼7세 대상 멤버십 프로그램인 '프뢰벨 에버스쿨'을 새롭게 선보이고 오는 16일부터 1기 회원을 모집한다. 프뢰벨 에버스쿨의 모습. 2017.2.13 [에버랜드 제공=연합뉴스]
hedgehog@yna.co.kr

에버랜드와 프뢰벨의 전문가들이 8개월 이상 준비한 이번 체험 프로그램은 프뢰벨 에버스쿨 회원만을 위해 전용 교육공간 뿐 아니라 프뢰벨이 창안한 놀이교구를 활용해 새로운 교육프로그램도 만들었다.

특히 월별 교육과정은 미국 하버드대 가드너 교수가 제시한 '다중지능 이론'을 바탕으로 언어와 신체운동 등 인간의 지능을 구성하는 8가지 영역을 골고루 발달시킬 수 있도록 짜임새 있게 구성했다.

다음달 첫 수업을 시작하는 프뢰벨 에버스쿨은 6∼7세 미취학 어린이를 대상으로 하며, 에버랜드 홈페이지(www.everland.com) '스마트 예약' 시스템을 통해 16일 오후 2시부터 선착순으로 480명을 모집한다.

가입 비용은 8만원이며, 사전 신청을 통해 매월 1회씩 참여할 수 있는 체험학습 프로그램은 5만원의 별도 참가비용이 있다.

에버랜드 '프뢰벨 에버스쿨' 오픈
에버랜드 '프뢰벨 에버스쿨' 오픈(용인=연합뉴스) 에버랜드가 6∼7세 대상 멤버십 프로그램인 '프뢰벨 에버스쿨'을 새롭게 선보이고 오는 16일부터 1기 회원을 모집한다. 프뢰벨 에버스쿨의 모습. 2017.2.13 [에버랜드 제공=연합뉴스]
hedgehog@yna.co.kr

이번 프로그램에 가입하면 탐험 가방과 모자는 물론, 프뢰벨 에버스쿨 회원만을 위해 한정판으로 제작된 프뢰벨 도서세트를 선물로 받는다.

2006년과 2015년에 각각 창단한 어린이 동물·식물 체험학습 프로그램 '동물사랑단'과 '식물사랑단'도 다음달 7일부터 신규회원을 모집할 예정이다.

어린이 체험학습 프로그램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에버랜드 홈페이지(www.everland.com)에서 확인할 수 있다.

hedgehog@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2/13 14:0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