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롯데건설 사장, 임직원과 입주 앞둔 월드타워 청소


롯데건설 사장, 임직원과 입주 앞둔 월드타워 청소

555m, 123층으로 국내에서 가장 높은 잠실 제2롯데월드 [롯데물산 제공=연합뉴스]
555m, 123층으로 국내에서 가장 높은 잠실 제2롯데월드 [롯데물산 제공=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박인영 기자 = 롯데건설은 13일 잠실 롯데월드타워 현장에서 '준공현장 지원의 날' 행사를 열었다고 이날 밝혔다.

김치현 롯데건설 대표이사를 비롯한 본사 임직원 150여명은 이날 롯데월드타워 전망대부터 지상 1층에 들어서는 포디움까지 전 층을 청소하며 현장 지원 활동을 벌였다.

'준공현장 지원의 날' 행사는 건물 입주를 앞둔 고객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하고 본사와 현장 직원 간의 소통을 활성화하고자 2014년부터 시행해왔다.

롯데건설 관계자는 "세계 최고를 꿈꾸는 우리 건설 기술의 작품인 롯데월드타워에서 직접 입주청소를 하며 자긍심을 느꼈다"며 "착공부터 준공까지 각자 분야에서 밤낮으로 고생한 현장 임직원과 지켜봐 주신 모든 국민에 큰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고 말했다.

롯데건설 김치현 대표(오른쪽)가 롯데월드타워 현장에서 청소하는 직원에게 격려의 말을 전하고 있다. [롯데건설 제공=연합뉴스]
롯데건설 김치현 대표(오른쪽)가 롯데월드타워 현장에서 청소하는 직원에게 격려의 말을 전하고 있다. [롯데건설 제공=연합뉴스]

mong0716@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2/13 11:46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