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대우건설·코오롱글로벌, 부동산 종합서비스 본격화

(서울=연합뉴스) 서미숙 기자 = 대우건설[047040]과 코오롱건설이 부동산 종합서비스 사업을 본격적으로 추진한다.

대우건설과 코오롱건설은 지난 10일 국토교통부로부터 각각 네트워크형 부동산 종합서비스 예비인증을 받았다고 13일 밝혔다.

앞서 국토부는 지난해 말 대우건설, 코오롱글로벌[003070], 신영에셋, 푸르지오 서비스, 메이트 플러스 등 5개 기업을 네트워크형 부동산 종합서비스 예비인증 대상 기업으로 선정한 바 있다.

대우건설은 이번 예비인증을 계기로 종전 '시행→시공→분양' 방식에서 벗어나 분양부터 임대관리, 매도에 이르는 전 과정에 걸쳐서 금융, 임대관리, 평가자문, 법무·회계상담 등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자회사인 푸르지오 서비스에서는 도시재생·주거개선 사업 참여와 임대건물 확보를 중점적으로 추진하고, 일본 임대주택 서비스 업체들이 제공하는 이사·세탁·택배·음식배달 등 여러 서비스를 벤치마킹해 한국적 서비스 모델을 선보일 예정이다.

대우건설은 지난 10일 국토교통부로부터 네트워크형 부동산 종합서비스 예비인증을 받았다. [대우건설 제공=연합뉴스]
대우건설은 지난 10일 국토교통부로부터 네트워크형 부동산 종합서비스 예비인증을 받았다. [대우건설 제공=연합뉴스]

코오롱글로벌은 임대주택 브랜드 'COMMON Life'를 통해 부동산 종합서비스 시장에 본격 진출한다는 각오다.

코오롱글로벌은 각 분야의 전문가들로 구성된 네트워크를 바탕으로 개발부터 운영, 임대관리까지 원스톱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자회사 코오롱하우스비전㈜이 개발·임대·운영을, 코오롱엘에스아이㈜가 임대·시설관리를, 파로스에셋㈜이 개발·투자자문을 맡고 회계·법무법인, 손해보험사 등과 네트워크를 구축해 운영서비스를 제공한다.

코오롱글로벌 관계자는 "앞으로 임대인의 수익증대와 임차인의 주거 만족도 향상을 위해 다양한 서비스와 상품을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코오롱글로벌 임대주택 브랜드 로고
코오롱글로벌 임대주택 브랜드 로고

sms@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2/13 11:2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