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1월 경매 낙찰가율 71.6%…전월比 6.3%P ↓


1월 경매 낙찰가율 71.6%…전월比 6.3%P ↓

아파트 등에 대한 경매가 열린 서울 중앙지법 입찰 법정 앞 게시판에서 매물을 살피는 응찰자의 모습 [연합뉴스 자료사진]
아파트 등에 대한 경매가 열린 서울 중앙지법 입찰 법정 앞 게시판에서 매물을 살피는 응찰자의 모습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박인영 기자 = 작년 12월 연중 최고치를 기록했던 법원경매 낙찰가율이 지난달에는 소폭 하락한 것으로 나타났다.

13일 법원경매 전문업체 지지옥션에 따르면 지난달 전국 법원경매 평균 낙찰가율(감정가 대비 낙찰가 비율)은 71.6%로 전월보다 6.3%포인트 하락했다.

최근 1년 평균 낙찰가율이 72.0%임을 고려하면 평균적인 수준이지만 전월 낙찰가율이 작년 한 해 최고치였던 만큼 하락률이 커 보인다.

낙찰가율 하락의 주요 원인을 보면 지역적으로 수도권이 전월보다 8.5%포인트 하락한 72.1%를 기록하며 가장 큰 폭으로 내렸다.

용도별로는 주거시설이 0.9%포인트로 소폭 하락했지만 업무상업시설은 7.9%포인트, 토지는 7.6%포인트 떨어지면서 전반적으로 낙찰가율이 하락했다.

설 연휴의 영향으로 1월 경매 진행 건수는 역대 3번째로 적은 9천398건을 기록했다.

1월 낙찰률은 40.9%로 3개월 만에 40%대를 회복하며 3천840건이 낙찰됐다.

지지옥션 이창동 선임연구원은 "경기 침체로 인해 경매물건 증가를 기대하는 수요가 많겠지만 1월 경매시장부터 물건 증가 조짐이 전혀 없고 향후 수요만큼 물건이 나오지 않으면 고가 경쟁에 지친 투자자들이 대거 이탈하면서 본격적인 낙찰가율 하락이 이뤄질 수 있다"고 내다봤다.

mong0716@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2/13 11:08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