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치매, 腸박테리아와 관계 있다"

(서울=연합뉴스) 한성간 기자 = 알츠하이머 치매가 장(腸) 박테리아와 연관이 있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스웨덴 룬드대학의 프리다 할레니우스 박사는 치매 모델 쥐와 건강한 쥐는 장 박테리아의 구성이 다르다는 연구결과를 발표했다고 메디컬 익스프레스가 11일 보도했다.

치매 모델 쥐와 건강한 쥐의 장 박테리아를 장 박테리아가 없는 쥐에 주입한 결과 치매 모델 쥐의 장 박테리아가 주입된 쥐가 건강한 쥐의 장 박테리아가 주입된 쥐보다 치매의 원인으로 알려진 뇌세포 단백질 베타 아밀로이드가 훨씬 더 많이 발생한다는 사실이 밝혀졌다고 할레니우스 박사는 말했다.

이는 장 박테리아와 치매 사이에 직접적인 인과관계가 있음을 시사하는 것이라고 그는 지적했다.

장 박테리아가 정확하게 어떻게 구성되는지는 알 수 없지만 태어날 때 받은 장 박테리아와 유전자 그리고 식습관에 의해 결정되는 것으로 믿어지고 있다.

베타 아밀로이드는 뇌세포 표면에 있는 단백질로 이 단백질이 응집돼 플라크를 형성하면 뇌세포들 사이의 신호가 전달되는 통로를 차단, 뇌세포가 죽으면서 치매를 유발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이 연구결과는 '사이언티픽 리포트'(Scientific Reports) 최신호에 실렸다.

자료사진[게티이미지뱅크 제공]
자료사진[게티이미지뱅크 제공]

skha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2/13 10:5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