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김관용 경북도지사 팬클럽 '용포럼' 창립…회원 7만명

김관용 경북도지사 [연합뉴스 자료 사진]
김관용 경북도지사 [연합뉴스 자료 사진]

(안동=연합뉴스) 이승형 기자 = 대통령 선거 출마를 준비하는 김관용 경북도지사 팬클럽 성격 모임인 '용포럼'이 출범해 본격 활동에 들어간다.

용포럼 창립준비위원회는 오는 14일 오후 2시 대구 엑스코에서 창립대회를 한다.

용포럼은 김 도지사를 오래 지지한 모임인 '느티나무회'를 확대해 만들었다.

대구·경북을 비롯해 전국에서 7만여명이 가입한 것으로 알려졌다.

보수결집과 보수정권 재창출을 위해 포럼, 세미나, 학술대회 등을 열고 김 도지사 활동을 널리 알리는 등 외곽 지원을 한다.

창립대회에서는 정관을 확정하고 중앙회장을 선출한다.

용포럼은 창립선언문에 "시대정신을 편견 없이 받아들일 수 있는 새롭고 열린 보수의 길을 모색하고 이를 실현하는 실천전략을 제시해 분열한 보수 대통합으로 보수정권 재창출에 앞장서겠다"는 내용을 담았다.

조우동 사무국장은 "불과 2개월여 만에 7만명에 이르는 회원이 가입했다"며 "대구·경북뿐만 아니라 전국 조직으로 키워나가는 데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용포럼 외에 김 도지사 정책지원 그룹인 미래분권포럼도 조만간 출범할 것으로 알려졌다.

김 도지사는 자유한국당으로 당명 교체를 앞둔 새누리당이 정비되고 대통령 탄핵 심판이 끝나면 공식 출마선언을 할 계획이다.

haru@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2/13 09:5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