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아이 이불로 두세 겹 감싸 1시간 넘게 방치"…학대여부 조사

송고시간2017-02-13 10:13

[연합뉴스TV 제공=연합뉴스 자료사진]

[연합뉴스TV 제공=연합뉴스 자료사진]

(대구=연합뉴스) 최수호 기자 = 대구 중부경찰서는 어린이집에서 아동학대가 있었다는 신고에 따라 수사에 나섰다고 13일 밝혔다.

피해 아동 부모들은 지난 11일 어린이집 보육교사 A씨가 낮잠 시간에 원아 2명을 이불로 두세 겹 감싼 뒤 방치했다고 신고했다.

또 경찰 조사에서 "아이가 어린이집에서 돌아온 뒤 '팔이 아프다'고 해 어린이집 CCTV를 확인했다"며 "학대 정황을 의심해 신고했다"고 진술했다.

이들은 최근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글을 올려 "이불로 아이를 감싸 꼼짝달싹 못 하게 하고 1시간 넘게 방치한 모습을 확인했다"고 주장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 관계자는 "어린이집 CCTV 영상 기록을 확보해 분석하고 있다"며 "조만간 어린이집 원장 등을 불러 조사하겠다"고 밝혔다.

suh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