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부산역서 막차 놓친 50대 여성에 "돈 내놔" 강도짓

(부산=연합뉴스) 김선호 기자 = 부산역에서 막차를 놓친 50대 여성을 골목길로 데려가 강도짓을 벌인 4명이 경찰에 붙잡혔다.

부산 동부경찰서는 13일 공갈과 특수절도 혐의로 김모(37)씨 등 2명을 구속하고 조모(41)씨 등 2명을 불구속 입건했다.

부산 동부경찰서
부산 동부경찰서

조씨 등은 지난 2일 오전 1시 25분께 부산 동구 초량동 부산역 인근 호텔 골목길로 이모(51·여)씨를 데려가 "돈을 내놓으라"며 협박해 현금 5만원과 신용카드 등을 빼앗은 뒤 현금 90만원을 인출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이들은 술을 마시고 비틀거리는 이씨에게 접근해 어묵집을 알려주겠다고 속여 부산역 인근 골목길로 데려가 범행을 저질렀다.

대구에 사는 이씨는 전날 부부싸움을 한 뒤 부산으로 내려왔다가 막차 시간을 놓치는 바람에 이들의 범행 대상이 됐다고 경찰은 전했다.

wink@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2/13 07:2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