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대구·경북 '쌀쌀한 출근길'…낮부터 추위 누그러져

(대구=연합뉴스) 김준범 기자 = 월요일인 13일 대구·경북 지역의 아침 기온이 영하권으로 떨어져 쌀쌀하겠지만, 낮부터는 평년기온을 되찾아 추위가 누그러지겠다.

쌀쌀한 아침
쌀쌀한 아침

대구기상지청에 따르면 이날 오전 6시 현재 기온은 봉화 영하 12.6도, 의성 영하 12도, 청송 영하 11.9도, 안동 영하 7.6도, 구미 영하 4.5도, 대구 영하 3.6도 등이다.

낮 최고기온은 고령 10도, 칠곡 9도, 대구·영천·경산·청도·구미 8도, 김천·군위·안동·상주 7도 등이다.

늦은 오후부터는 차츰 흐려져 비나 눈이 내리는 곳이 있겠다.

예상 강수량은 5㎜ 미만이다.

대구기상지청은 지난 12일까지 115㎝의 눈이 내린 울릉도에 오는 14일 새벽까지 2∼7㎝의 눈이 더 내릴 것으로 예보했다.

대구기상지청 관계자는 "대구·경북 전역에 건조특보가 발효됐다"며 "산불 등 화재예방에 유의하기 바란다"고 말했다.

psykims@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2/13 06:3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