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기아차 中합작법인, 중국서 스포티지 3만2천대 리콜

송고시간2017-02-12 15:28

둥펑위에다기아, 중국형 신형 스포티지(KX5) 출시
둥펑위에다기아, 중국형 신형 스포티지(KX5) 출시

(베이징=연합뉴스) 심재훈 특파원 = 기아차의 중국 합작법인 둥펑위에다기아(東風悅達起亞)가 차량 결함으로 중국서 대규모 리콜을 단행한다.

12일 신화통신에 따르면 중국 질량감독검험검역총국(질검총국)은 최근 둥펑위에다기아의 'KX5'(한국명 스포티지) 모델 3만1천803대에 대한 리콜이 오는 13일부터 단행된다고 밝혔다.

리콜되는 KX5는 지난해 1월부터 그해 6월 21일까지 생산된 일부 차량이다.

이 차량은 '리어 트랙션 로드'가 주행 중 차체 충격을 견딜 만큼 단단히 고정되지 않아 안전성에 문제가 있는 것으로 지적됐다.

둥펑위에다기아는 이에 대해 결함 부품을 무료로 수리해 안전성을 확보하겠다고 밝힌 것으로 전해졌다.

president21@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