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헤어지자고 요구한 여자친구 납치 살해한 50대 체포

(서울=연합뉴스) 이재영 기자 = 서울 송파경찰서는 이별을 통보한 연인을 납치·살해한 최모(51)씨를 11일 살인 혐의로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고 12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최씨는 헤어지자는 여자친구(54)를 3일 오전 서울 송파구 피해자의 집 앞에서 흉기로 내려쳐 자신의 승용차로 납치했다. 이어 경기 하남·광주시 일대를 돌아다니며 폭행하다 살해하고 시신을 차에 버린 채 달아난 혐의를 받는다.

최씨는 서울 강동구 은신처에 숨어있다가 폐쇄회로(CC)TV를 통한 차량 추적과 제보를 받고 주변 수색에 나선 경찰에 발견돼 체포됐다.

최씨는 경찰에서 "8∼9년 전 아내와 별거 중인 상황에서 만난 여자친구가 최근 헤어지자고 하자 다른 남자가 생겼다는 의심이 들어 살해하고 스스로 목숨을 끊을 생각이었다"고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최씨를 상대로 정확한 범행동기와 도주경위를 조사하는 한편 구속영장을 신청할 예정이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연합뉴스 자료사진]

jylee24@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2/12 14:5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