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무도' 빈자리 채운 '사십춘기' 6.2%로 종영…'유종의 미'

'언니들의 슬램덩크2' 5.3% 출발 순조…'신혼일기' 5%대 안착
MBC 제공
MBC 제공

(서울=연합뉴스) 이정현 기자 = 7주간 휴식을 선언한 MBC TV '무한도전' 대신 찾아온 3부작 '가출선언 사십춘기'가 유종의 미를 거뒀다.

12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11일 방송된 '사십춘기' 마지막회의 평균 시청률 6.2%를 기록했다. 첫 방송(6.1%)과 비슷한 수준이다.

'사십춘기' 마지막회에선 가장으로서의 짐을 내려놓고 러시아로 떠난 배우 권상우와 정준하가 마지막 여행지인 루스키섬을 찾아 아내와 아이들에 대한 미안함과 고마움, 가장으로서 느끼는 감정을 솔직하게 나누는 모습이 그려졌다.

다음 주부터는 '무한도전'의 인기 에피소드 편들이 방송될 예정이다.

토요일 저녁 예능 1위는 KBS 2TV '불후의 명곡'으로, 평균 시청률(이하 닐슨코리아)이 10.9%를 기록했다. 2위는 SBS TV '백종원의 3대천왕'(8.6%)이었다.

금요 예능에도 새 얼굴들이 속속 등장하면서 향후 구도 변화를 기대하게 했다.

KBS 2TV 제공
KBS 2TV 제공

시즌1에서 호평받은 '걸그룹 꿈'을 전면에 내세워 돌아온 KBS 2TV '언니들의 슬램덩크2'는 10일 첫 방송에서 평균 시청률 5.4%를 기록했다. 시즌1 첫 방송 평균 시청률보다 0.2%포인트 높은 수치다.

첫 방송에서는 원년 멤버인 김숙과 홍진경 외에 배우 한채영과 강예원, 가수 홍진영, 공민지, 전소미가 새롭게 합류해 프로듀서 김형석과 처음 만나는 모습이 그려졌다.

tvN 제공
tvN 제공

같은 금요일 밤 예능으로 한 주 먼저 시작한 tvN의 '신혼일기'도 5%대 시청률을 유지하며 안방에 안착했다.

'신혼일기' 2회의 평균 시청률은 5.6%를 기록, 1회(5.1%)보다 조금 하락했다.

10일 방송에선 안재현과 구혜선이 가사 분담 문제로 다투는 모습이 그려져 결혼생활의 현실을 잘 보여줬다는 평가를 받았다.

그러나 금요 예능 1위는 여전히 SBS TV '미운 우리 새끼-다시 쓰는 육아일기'가 차지했다. '미운 우리 새끼'의 10일 방송분은 평균 시청률 15%를 기록했다. 같은 채널에서 전 시간대 방송된 '정글의 법칙 in 코타마나도'도 13.9%를 찍었다.

lisa@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2/12 14:0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