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원유철, 여야 대선주자에 '헌재결정 승복 합동서약' 제안

北 미사일 발사에 '한국형 핵무장' 필요성 거듭 강조

(서울=연합뉴스) 배영경 이슬기 기자 = 새누리당 대선주자인 원유철 의원은 12일 여야가 헌법재판소의 박근혜 대통령 탄핵안 심판 결정에 승복할 것을 약속하는 '합동서약'을 하자고 여야 정당과 대선주자들에게 제안했다.

원 의원은 이날 여의도 당사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가뜩이나 탄핵정국 속에서 국민의 불안감이 높은 상황에 촛불과 태극기의 극단적인 대결 양상이 펼쳐져 헌재의 심판 결정 이후를 걱정하는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원 의원은 "헌재를 압박함으로써 희망하는 결과를 끌어낸다는 발상은 매우 위헌적 발상"이라면서 "헌재의 정치적 독립성은 보장돼야 하고 헌재 결정에 국민 모두 승복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각 정당의 대표와 대선주자들에게 ▲헌재의 결정을 압박하는 모든 행위와 발언 금지 ▲헌재의 결정에 영향을 미치는 집회 불참 ▲헌재의 결정에 무조건 승복을 국민에게 약속하는 합동서약식을 국회에서 열자고 제안했다.

또 원 의원은 이날 오전 북한이 탄도미사일 1발을 발사한 것과 관련, "한반도의 평화와 대한민국을 위협하는 북한의 미사일 도발을 강력히 규탄한다"고 말했다.

이어 "저는 작년 북한의 4차 핵실험 이후 북한이 추가 핵실험을 감행할 경우 우리도 즉시 평화수호를 위한 자위권 차원의 핵무장 수준의 수순을 밟아야 한다고 주장하는 '핵트리거(Trigger·자동조치) 선언'을 제안한 적이 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저는 평화를 수호하기 위한 '한국형 핵무장'을 통해 대한민국과 국민의 안위를 지키겠다는 이번 대선 공약을 다시 한 번 밝힌다"고 말했다.

원유철, 여야 대선주자에 '헌재결정 승복 합동서약' 제안 - 1

ykba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2/12 11:1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