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문재인, 전북 혁신도시 방문…호남 지지세 확산 총력

"민주당이 기금본부 이전 공약…기금운용 투명 장치 마련할 것"

(전주=연합뉴스) 홍인철 기자 =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전 대표가 휴일인 12일 전북에서 지지세 확산에 나섰다.

문 전 대표는 이날 오전 전북혁신도시에 있는 국민연금 기금운용본부 사옥을 방문해 "지난 대선 때 민주당이 '기금본부 전북 이전'을 공약하고 (민주당이) 주도해서 국민연금법을 통과시켰다"고 설명했다.

국민연금 방문한 문재인 전 더불어민주당 대표
국민연금 방문한 문재인 전 더불어민주당 대표

이어 "기금본부의 이전을 계기로 자산운용사, 금융기관과 연구소들이 전북혁신도시에 집적해 하나의 금융중심지로 발전시켜야 한다"고 제안하고 "500조원이 넘는 막대한 기금의 운용과 의결권 행사에서 발생하는 문제에 대해 국민이 걱정하지 않도록 투명하고 민주적인 장치도 함께 마련할 것"이라고 밝혔다.

국민연금공단에 이어 기금운용본부는 이달 말 서울에서 전북혁신도시로 이전할 예정이다.

문 전 대표는 이어 전북도청 구제역 상황실을 방문해 근무자들을 격려하고 방역 차단에 힘써 달라고 당부할 계획이다.

도내에서는 지난 6일 정읍시 산내면 한 농가에서 구제역이 발생해 인근 농가 소까지 모두 330여 마리를 매몰했다.

오후 1시에는 전북 기자협회가 주최하는 '대선, 지역을 묻다'라는 주제의 초청 토론회에 참석한다.

그는 지지부진한 새만금사업, 현대중공업의 군산조선소 폐쇄 등 전북의 각종 현안에 대해 입장을 밝힐 예정이다.

이 토론회는 14일 안철수 전 국민의당 상임공동대표, 18일 이재명 성남시장, 22일 유승민 바른정당 의원, 25일 안희정 충남지사 순으로 이어진다.

문재인 전 민주당 대표(왼쪽)와 안도현 시인 [연합뉴스 자료사진]
문재인 전 민주당 대표(왼쪽)와 안도현 시인 [연합뉴스 자료사진]

토론회가 끝난 후 오후 3시에는 전주화산체육관에서 열리는 '새로운 전북포럼' 출범식에 참석한다.

'새로운 전북포럼'에는 전국 조직인 더불어포럼과 이상직 전 민주당 의원이 이끄는 나비포럼, 지방의원들이 참여하는 지방분권 전북포럼, 민주당 여성당원들이 주축이 된 여민포럼, 노동자 연대모임, 최재성 전 의원이 주축인 넥스트 코리아가 참여한다.

이 포럼의 상임대표는 안도현 시인과 이상직 전 의원이 맡았다.

ichong@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2/12 11:2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