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유신 잔재" 시민단체 요구 속 광주 동구 새마을기 철거

북구청, 동·서구의회만 남아…시민단체 "15일 이후 강제철거 추진"

(광주=연합뉴스) 장아름 기자 = 광주 동구가 시민단체가 철거를 요구한 새마을기를 철거했다.

사라진 광주시청 새마을기(오른쪽) [연합뉴스 자료사진]
사라진 광주시청 새마을기(오른쪽) [연합뉴스 자료사진]

12일 동구에 따르면 구는 지난 9일 청사에 걸려 있던 새마을기를 내렸다.

앞서 광주시와 서구·남구·광산구도 새마을기를 강제·자진 철거함에 따라 광주 자치단체 중에는 북구청만 새마을기를 내걸고 있다.

지방의회도 잇따라 새마을기를 내려 동구의회와 서구의회에만 새마을기가 게양돼 있다.

이 가운데 지역 시민단체는 지난달 19일 광주시청의 새마을기를 강제 철거한 데 이어 구청과 구의회 청사의 새마을기도 강제철거에 나설 것이라고 밝힌 바 있다.

박근혜 퇴진 광주시민운동본부는 지난 2일 광주 각 구청과 기초의회에 공문을 보내 이달 15일까지 새마을기 철거 동의 여부를 답변해달라고 요구하며 거부 의사를 밝힌 곳은 강제로 내리겠다고 밝혔다.

운동본부는 "새마을운동회는 박정희 유신 정권의 유령"이라며 "이들은 수십 년간 정부와 지자체로부터 사업비와 운영보조금 등 특혜를 받아왔다"고 주장했다.

광주시는 부정적인 여론을 받아들여 더는 새마을기를 게양하지 않기로 했다.

광주시의회는 일부 시의원의 요구에 따라 지난달 10일부터 새마을기를 내리고 광주시청기를 걸고 있다.

광주 서구는 지난달 16일, 광산구와 광산구의회는 지난달 2일부터 새마을기를 내렸다.

남구와 남구의회는 지난 2013년 4월 청사 이전 이후 새마을기를 게양하지 않고 있다.

북구의회는 별도의 국기게양대가 없어 구청과 함께 시설을 사용하고 있다.

북구의회는 지난 8일 열린 의원총회에서 구청 측에 새마을기 철거를 요청하는 건의안을 채택했다.

1972년 새마을운동중앙협의회가 정부 기구로 출범한 이후 1973년 당시 내무부에서 새마을기 게양을 권고했고 1976년 내무부령으로 새마을기 게양을 의무화했다.

1994년에야 대통령 직속기구인 행정쇄신위원회에서 새마을기 게양을 각 기관 자율에 맡겼고 지금까지 관행적으로 게양하고 있다.

areum@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2/12 07:4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