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빙속 기대주 김태윤, 세계선수권 1,000m에서 13위

송고시간2017-02-11 20:00

김태윤, 아쉬움이 남는 레이스
김태윤, 아쉬움이 남는 레이스

(강릉=연합뉴스) 김도훈 기자 = 10일 오후 강원도 강릉스피드스케이팅경기장에서 2018 평창 올림픽 테스트 이벤트로 열린 2017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종목별 세계선수권대회에서 남자 500m에 출전한 김태윤이 결승선을 통과한 뒤 아쉬운 표정을 짓고 있다. 2017.2.10
superdoo82@yna.co.kr

(강릉=연합뉴스) 김경윤 기자 = 남자 스피드스케이팅 단거리 기대주 김태윤(한국체대)이 세계선수권대회 남자 1,000m에서 13위를 기록했다.

김태윤은 11일 강릉 스피드스케이팅 경기장에서 열린 2017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스피드스케이팅 종목별 세계선수권대회 남자 1,000m에서 1분 9초 62의 기록으로 참가 선수 24명 중에 13번째로 결승선을 끊었다.

5조 아웃코스에서 레이스를 시작한 김태윤은 200m를 16초54로 통과한 뒤 600m를 41초98로 주파했다.

그는 막판 스퍼트를 끌어올렸지만, 순위권엔 들지 못했다.

함께 출전한 김진수(강원도청)는 레이싱 도중 발이 선을 넘어가면서 실격 처리됐다.

1위는 1분 8초 26을 기록한 네덜란드 키엘 누이스가 차지했다.

cycl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