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이종현 17득점' 모비스, LG 격파…20승 고지

(서울=연합뉴스) 차병섭 기자 = 프로농구 울산 모비스가 창원 LG를 꺾고 시즌 20승 고지를 밟았다.

모비스는 11일 울산동천체육관에서 열린 2016-2017 KCC 프로농구 LG와의 홈경기에서 93-76, 17점 차 대승을 거뒀다.

신인 드래프트 1순위 이종현의 가세 이후 6경기에서 4승 2패로 상승세를 타온 5위 모비스는 홈 4연승을 달리며 20승 18패가 됐다.

반면 국가대표 슈터 조성민 영입 이후 3연승을 달리다 직전 경기에서 서울 SK에 일격을 당했던 LG는 2연패에 빠지며, 인천 전자랜드와 공동 6위에 오를 수 있었던 기회를 놓쳤다.

모비스는 40-38로 앞선 채 시작한 3쿼터에서 LG를 꽁꽁 묶는 동시에 연속 11득점하며 점수 차를 벌렸다.

2쿼터 중반부터 벤치를 지키다 3쿼터 시작과 함께 투입된 에릭 와이즈가 골밑슛에 이어 LG 마리오 리틀의 슛 시도를 블록해냈다.

모비스는 이어 이종현의 투핸드 덩크슛과 네이트 밀러의 골밑슛, 김효범의 3점슛 등 연속 득점으로 3쿼터 6분 35초를 남기고 51-38로 달아났다.

모비스는 3쿼터 막판 전준범의 3점슛에 이어 함지훈의 골밑슛에 이은 추가 자유투로 70-48, 22점 차를 만들었다.

LG는 모비스가 71-54로 앞선 4쿼터 8분 13초를 남기고 제임스 메이스가 이종현과의 골 밑 싸움 도중 반칙을 범해 5반칙 퇴장을 당하면서, 추격 동력을 잃었다.

모비스는 이종현이 17득점 6리바운드를, 밀러가 17득점 8리바운드 5가로채기로 활약했다. 양동근은 8득점 10어시스트를 기록했다.

LG는 김종규가 무릎 부상으로 전력에서 제외된 가운데 메이스가 26득점으로 분전했지만, 팀 패배를 막지 못했다.

bscharm@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2/11 15:5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