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黃권한대행 "구제역, 농가특성에 따라 맞춤형 조치해야"

송고시간2017-02-11 09:46

민관합동 구제역·AI 일일점검회의 참석

(서울=연합뉴스) 강병철 기자 = 황교안 대통령 권한대행 국무총리는 11일 "구제역 확산방지를 위해 지금까지 추진하고 있는 방역활동에 조그만 구멍이라도 있는지 다시 한 번 꼼꼼히 점검하고 신속하고 과감한 선제적인 대처를 해 주기 바란다"고 말했다.

황 권한대행은 이날 서울청사에서 열린 민관합동 구제역·조류 인플루엔자(AI) 일일점검회의에 참석해 "농가 규모별 특성에 따라 맞춤형 조치를 해야 할 것"이라면서 이같이 밝혔다.

그는 "소규모 농가는 방역기관이 직접 백신 접종을 하고, 자가 접종을 하는 대규모 농가에 대해서는 접종 이행 여부 점검을 강화함으로써 사각지대가 생기지 않도록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또 "농가들이 백신 접종 시기·방법, 보관요령 등을 잘 준수해 백신 접종의 효과가 분명히 나타날 수 있도록 교육, 지도 등의 조치를 적극적으로 시행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황 권한대행은 "돼지는 사육두수가 많고 밀식사육으로 인해 바이러스 전파 가능성이 높으므로 백신 접종과 항체 형성 여부 등을 꼼꼼히 챙겨야 한다"면서 "구제역이 발생된 경우 살처분을 신속히 실시하고 2차 감염 예방을 위해 매몰지 관리도 철저히 해 주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이 밖에 그는 "아직 여러 지역에서 야생조류의 AI 바이러스가 검출되고 있으므로 긴장의 끈을 놓지 말고 AI 방역에도 철저히 해 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黃권한대행 "구제역, 농가특성에 따라 맞춤형 조치해야" - 1

solec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