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내년 농어촌·섬 급수 취약지역…상수도 보급 확대

송고시간2017-02-14 06:00


내년 농어촌·섬 급수 취약지역…상수도 보급 확대

[연합뉴스TV 제공]

[연합뉴스TV 제공]

(세종=연합뉴스) 전준상 기자 = 환경부는 내년도 예산을 편성할 때 기후변화에 따른 가뭄 등으로 식수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어촌과 도서지역 등 취약지역을 위주로 상수도 보급을 확대하기로 했다.

이를 위해 14일 세종정부청사 대강당에서 지방자치단체 담당 공무원·관련 업계 종사자 등 500여명을 초청, '상수도 분야 올해 예산 조기 집행 계획과 내년 예산편성 지침 설명회'를 개최했다.

지자체 소규모 급수시설 우수 관리 사례를 비롯해 수도정비기본계획 작성 요령 등도 발표했다.

환경부는 2012∼2016년 농어촌지역 상수도 보급을 위해 2조734억원(국비 1조4천514억원·지방비 6천220억원)을 투입한 바 있다.

올해에는 4천714억원(국비 2천985억원·지방비 1천729억원)을 투자해 농어촌 주민 약 19만1천명에게 수돗물을 공급할 계획이다.

이 경우 면단위 지역 지방·광역 상수도 보급률이 지난해 76.3%에서 80%로 올라간다.

침체된 경기를 활성화시키기 위해 올해 예산집행률로 1분기 60% 이상을 목표로 하고 있다. 연말 지자체 실제 집행률 목표로는 95% 이상을 잡고 있다.

상반기 이후에도 집행이 부진한 사업에는 추진실태 분석 결과에 따라 교부시기를 조정하는 등 재정 집행의 효율성을 높일 방침이다.

환경부는 내년 상수도 확충사업 예산을 편성할 때 사업대상지로 상습 가뭄지역, 산간 또는 도서지역, 재난·사고 우려 지역 등을 우선적으로 선정할 계획이다.

라돈, 우라늄 등 자연방사성물질 검출지역, 폐광 탓에 발생한 카드뮴 검출지역, 가축 매몰지 주변지역 등 오염물질로 인해 상수원 안정성을 저해하는 지역에도 생활용수를 안정적으로 공급할 수 있도록 비상망을 구축하기로 했다.

2015년 12월 말 현재 우리나라 상수도 평균 보급률은 98.8%로 유럽 선진국 수준에 이르고 있다.

다만 농어촌(면지역)과 도서지역의 지방·광역 상수도 보급률은 2016년 기준으로 76.3%에 머무르고 있다.

chunj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