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일지테크 소액주주들, 일감몰아주기 관련 첫 손배소

(서울=연합뉴스) 윤선희 기자 = 자동차 패널 제조 상장사 일지테크[019540] 소액주주들이 오너 자녀들이 운영하는 계열사에 일감을 몰아줘 회사에 손해를 끼쳤다며 오너 등을 상대로 손해배상 청구 소송을 최근 제기한 것으로 10일 확인됐다.

소액주주들이 중견 상장사의 오너 등을 상대로 일감 몰아주기를 문제 삼아 손배소를 제기한 건 이번이 처음이다.

김태석 가치투자연구소 대표 등 일부 소액주주는 최근 일진테크 구본일 회장과 아들 구준모 대표를 상대로 대구지방법원에 3억원의 손배소를 냈다.

김 대표는 또 앞서 회사 측에 소액주주 차등 배당, 자사주 매입 소각 등을 담은 주주제안도 했다.

구 회장과 아들 구 대표는 일지테크 지분 46%를 보유하고 있다.

김 대표는 "오너의 아들들이 사실상 소유한 비상장 계열사들이 일지테크와 비슷한 사업을 영위하면서 매년 높은 이익률을 올리고 있다"며 "주주들에게 돌아갈 몫이 계열사로 가고 있다"고 주장했다.

그는 소송을 통해 일감 몰아주기 사실이 드러나면 손배 청구액을 늘릴 것이라고 밝혔다.

indig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2/10 18:5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