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날씨] '정월대보름' 칼바람 계속…충남·전라·제주 눈(11일)


[날씨] '정월대보름' 칼바람 계속…충남·전라·제주 눈(11일)

[날씨] '정월대보름' 칼바람 계속…충남·전라·제주 눈(11일) - 1

(서울=연합뉴스) 이효석 기자 = 정월 대보름인 11일 전국은 대부분 지역이 맑아 보름달은 볼 수 있겠으나, 칼바람이 부는 강추위는 계속된다.

전라도와 제주도에서는 구름 때문에 보름달을 보기 어려울 전망이다.

충남 해안과 전라도, 제주도에는 이날도 계속 눈이 온다. 제주도 산지와 울릉도·독도에 10∼50㎝ 수준의 폭설이 예상된다.

전라도 서해안에는 3∼8㎝, 충남 서해안과 전라도 내륙, 산지를 제외한 제주도에는 1∼5㎝의 적설량이 예보됐다.

이들 지역에는 눈 대신 비가 내리는 때도 있다. 기상청은 비닐하우스 등 시설물 관리에 유의하고, 교통안전에 각별히 신경을 써야 한다고 당부했다.

이날 낮 최고기온은 영하 1도에서 영상 6도로 전날보다 2∼3도가량 오른다.

그러나 아침 최저기온이 영하 13도에서 영하 1도로 예측될 만큼 한파는 계속될 전망이다. 서울 최저기온은 영하 9도로 예보됐다.

기상청은 당분간 내륙을 중심으로 아침 기온이 영하 10도 이하로 떨어지는 곳이 많겠으니, 수도관 동파 등 시설물 관리에 유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전국 곳곳에 건조특보가 이어지고 있으니 산불 등 각종 화재예방에도 주의해야 한다.

이날 오후까지 해안에 바람이 매우 강하게 부는 곳이 많다.

특히 충남 해안과 전라도, 제주도에는 눈까지 내려 해상·항공 교통에 큰 불편이 예상된다고 기상청은 전했다.

바다의 물결은 동해 먼바다에 2.0∼4.0m, 남해와 서해 먼바다에 1.5∼4.0m로 매우 높게 인다.

항해나 조업을 할 경우 이를 유념해야 하고, 바닷가에서도 파도가 방파제나 해안도로를 넘을 것에 대비해야 한다.

다음은 11일 지역별 날씨 전망. [오전, 오후] (최저∼최고기온) <오전, 오후 강수 확률>

▲ 서울 :[맑음, 맑음] (-9∼0) <0, 0>

▲ 인천 :[맑음, 맑음] (-7∼-1) <0, 0>

▲ 수원 :[맑음, 맑음] (-9∼1) <0, 0>

▲ 춘천 :[맑음, 맑음] (-12∼2) <0, 0>

▲ 강릉 :[맑음, 맑음] (-7∼4) <0, 0>

▲ 청주 :[구름많음, 구름조금] (-8∼1) <30, 10>

▲ 대전 :[구름많음, 구름많음] (-7∼2) <20, 20>

▲ 세종 :[구름많음, 구름많음] (-8∼2) <20, 20>

▲ 전주 :[구름많음, 구름많음] (-5∼2) <20, 20>

▲ 광주 :[구름많고 눈, 구름많음] (-4∼2) <70, 20>

▲ 대구 :[맑음, 맑음] (-7∼4) <0, 0>

▲ 부산 :[맑음, 맑음] (-5∼6) <0, 0>

▲ 울산 :[맑음, 맑음] (-6∼5) <0, 0>

▲ 창원 :[맑음, 맑음] (-4∼5) <0, 0>

▲ 제주 :[흐리고 눈, 흐림] (-1∼4) <60, 30>

hy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2/10 20: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