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박융수 인천교육감 권한대행 "시민께 죄송…교육 전념"

박융수 인천시교육감 권한대행
박융수 인천시교육감 권한대행[인천시교육청 제공=연합뉴스]

(인천=연합뉴스) 신민재 기자 = 이청연 인천시교육감이 법정구속 되면서 교육감 권한대행을 맡게 된 박융수(52) 부교육감은 10일 흔들림 없이 교육행정에 전념하겠다는 각오를 밝혔다.

박 권한대행은 이날 시교육청 전 직원과 지역교육청 간부 등 4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전체회의에서 이같이 다짐했다.

박 권한대행은 "답답해하고 성낼 인천시민과 불안해할 학생, 학부모께 진심으로 사과의 말씀을 드린다"면서 "마냥 사죄만 하고 멍하니 있을 수는 없으며 다시 정상적이고 상식적인 수준에서 우리 아이들을 위한 인천 교육만 생각하며 매진하겠다"고 다짐했다.

그는 이어 "교육감이 그동안 해왔던 대내외 행사는 대폭 축소하거나 국·과장들이 분담해달라"며 "교육감 권한대행으로써 외부 일에 신경을 많이 쓰기보다는 내치에 역점을 두겠다"고 했다.

박 권한대행은 현직 교육감 구속이라는 초유의 사태를 맞은 인천 교육 공직자들의 분발도 당부했다.

그는 "교육감의 과오는 전적으로 개인적인 문제로 확실히 털고 가야 한다"며 "3만 인천 교직원 모두가 교육감이라는 각오로 소중한 책임과 권한을 우리 아이들을 위해 행사하자"고 강조했다.

박 권한대행은 서울대 철학과를 졸업하고 미국 오하이오대에서 교육학 석·박사 학위를 받았다.

1988년 행정고시(32회)에 합격한 뒤 교육부 평생직업교육국장, 지방교육지원국장 등을 역임하고 2014년 12월 인천시교육청 부교육감으로 부임했다.

smj@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2/10 17:1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