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크레인 전신주 들이받아…아파트 490가구 9시간째 정전(종합)


크레인 전신주 들이받아…아파트 490가구 9시간째 정전(종합)

쓰러진 전신주
쓰러진 전신주(대구=연합뉴스) 10일 오전 대구시 동구 신천동 한 아파트 정문 앞에서 크레인이 전신주 전선과 부딪히면서 전신주 4개와 가로등 2개가 쓰러지고 일대 주택가가 정전됐다. 2017.2.10. [대구지방경찰청 제공=연합뉴스]
duck@yna.co.kr

(대구=연합뉴스) 김선형 기자 = 대구에서 크레인이 전신주를 들이받아 아파트 490가구에 9시간째 전기 공급이 끊겨 주민이 불편을 겪고 있다.

쓰러진 전신주
쓰러진 전신주(대구=연합뉴스) 10일 오전 대구시 동구 신천동 한 아파트 정문 앞에서 크레인이 전신주 전선과 부딪히면서 전신주 4개와 가로등 2개가 쓰러지고 일대 주택가가 정전됐다. 2017.2.10. [대구지방경찰청 제공=연합뉴스]
duck@yna.co.kr
쓰러진 전신주
쓰러진 전신주(대구=연합뉴스) 10일 오전 대구시 동구 신천동 한 아파트 정문 앞에서 크레인이 전신주 전선과 부딪히면서 전신주 4개와 가로등 2개가 쓰러지고 일대 주택가가 정전됐다. 2017.2.10. [대구지방경찰청 제공=연합뉴스]

10일 오전 8시 9분께 동구 신천동 한 아파트 정문 앞을 지나던 크레인 차가 전신주 6m 높이에 달린 케이블과 부딪혔다.

이 때문에 16m 높이 전신주 4개, 가로등 2개가 넘어져 아파트 409가구와 단독주택 106가구에 전기 공급이 끊겼다.

긴급 복구로 주택에는 전기가 들어가고 있다.

그러나 아파트 490가구는 아파트 측에서 긴급 복구가 아닌 완전 송전 복구를 요청해 아직 정전이다.

쓰러진 전신주
쓰러진 전신주(대구=연합뉴스) 10일 오전 대구시 동구 신천동 한 아파트 정문 앞에서 크레인이 전신주 전선과 부딪히면서 전신주 4개와 가로등 2개가 쓰러지고 일대 주택가가 정전됐다. 2017.2.10. [대구지방경찰청 제공=연합뉴스]
duck@yna.co.kr

한전은 앞으로 해당 아파트에는 2∼3시간가량 정전이 계속될 것으로 내다봤다.

경찰 조사 결과 크레인 차를 몰던 A(60)씨가 인근 고물상에서 폐기물을 나르려고 이동하다가 집게 부분으로 케이블을 건들어 사고가 난 것으로 드러났다.

경찰은 A씨가 보험에 가입했는지 조사한 뒤 도로교통법상 안전운전 위반 혐의로 입건 여부를 결정할 방침이다.

sunhyung@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2/10 17:47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