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충북 보은 2번째 의심사례도 'O형' 구제역 확진(종합)


충북 보은 2번째 의심사례도 'O형' 구제역 확진(종합)

지난 9일 구제역 의심 소가 발견된 충북 보은군 탄부면 구암리 한우농장 입구를 가축위생방역지원본부 직원이 통제하고 있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지난 9일 구제역 의심 소가 발견된 충북 보은군 탄부면 구암리 한우농장 입구를 가축위생방역지원본부 직원이 통제하고 있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정열 정빛나 기자 = 충북 보은 한우농가에서 두번째로 의심신고가 접수된 구제역도 앞서 발생한 것과 유형이 같은 'O형' 바이러스인 것으로 확인됐다.

지난 9일 구제역 의심 소가 추가로 발견된 충북 보은군 탄부면 구암리 한우농장 [연합뉴스 자료사진]
지난 9일 구제역 의심 소가 추가로 발견된 충북 보은군 탄부면 구암리 한우농장 [연합뉴스 자료사진]

농림축산식품부는 9일 구제역 의심신고가 접수된 보은군 탄부면 구암리의 한우농가에 대한 역학조사 결과, 혈청형 'O형' 구제역 바이러스로 확진됐다고 10일 밝혔다.

이 농장은 올겨울 처음 구제역이 발생한 보은군 마로면 관기리의 젖소농가와 약 1.3㎞ 떨어진 곳에 위치해 두 농가 사이에 전염병이 옮겨갔을 가능성이 제기된다.

이로써 5일 이후 10일 현재까지 확진 건수는 충북 보은(2건), 전북 정읍, 경기 연천 등 총 4건이다.

이 중 보은과 정읍 3건은 혈청형 'O형', 경기 연천은 'A형'으로 확인됐다. 서로 다른 혈청형의 구제역 바이러스가 동시에 검출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지난 9일 구제역 의심 소가 추가로 발견된 충북 보은군 탄부면 구암리 한우농장에서 굴착기가 매몰작업 준비를 하고 있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지난 9일 구제역 의심 소가 추가로 발견된 충북 보은군 탄부면 구암리 한우농장에서 굴착기가 매몰작업 준비를 하고 있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전날 구제역 위기경보를 최고 단계인 '심각'으로 격상한 당국은 확진 판정에 따라 3개 지역 내 13농장 825마리(예방살처분 9농장 472마리 포함)를 살처분 했다.

또 오는 18일까지 전국 86개 가축시장을 폐쇄하고 살아있는 소·돼지 등 가축의 이동을 금지한 상태다.

A형이 발생한 경기도 연천의 경우 15일까지 도내 우제류를 타 시·도로 반출하는 것이 금지되는 등 특별방역이 실시된다.

아울러 당국은 전국 우제류 농장 전화예찰 확대, 축산차량 일제소독의 날 2회(2월 10일, 15일) 운영, 발생 농장 우제류에 대한 24시간 이내 살처분 폐기 완료 등을 실시하기로 했다.

한편, 지난 6일 전북 김제 산란계(알 낳는 닭) 농장에서 접수된 조류인플루엔자(AI) 의심신고 역시 H5N8형 고병원성 AI로 최종 확진됐다.

기존에 창궐한 H5N6형과 다른 H5N8형이 농가에서 발생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passio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2/10 08:37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