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삼성생명, 국민은행에 4쿼터 역전승

(서울=연합뉴스) 고일환 기자 = 여자프로농구 2위 용인 삼성생명이 꼴찌인 청주 국민은행에 극적인 역전승을 거뒀다.

삼성생명은 9일 청주실내체육관에서 열린 삼성생명 2016-2017 여자프로농구 정규리그 국민은행과의 원정경기에서 76-73으로 이겼다.

15승13패가 된 삼성생명은 3위 인천 신한은행과의 격차를 3.5경기로 벌리며 2위 자리를 단단히 했다.

승부는 4쿼터에 갈렸다.

국민은행은 슈퍼루키 박지수와 장신의 외국인 선수 카라 브랙턴이 제공권을 장악하고, 심성영과 강아정의 내·외곽 득점이 터지면서 경기 초반부터 주도권을 잡았다.

그러나 삼성생명은 4쿼터 종료 1분 33초 전 박하나의 점프슛으로 72-71로 경기를 뒤집은 뒤 엘리사 토마스가 연속으로 득점하며 경기를 마무리했다.

이날 16득점을 기록한 박하나는 4쿼터에만 3개의 3점 슛을 포함해 11득점으로 팀의 역전승을 이끌었다.

국민은행은 이날 승리했더라면 3연승 행진을 달리며 공동 4위까지 뛰어오를 수 있었지만, 22개의 턴오버를 기록하면서 승리를 굳힐 기회를 날려버렸다.

koma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2/09 21:1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