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현대오일뱅크, 작년 영업이익 9천600억원으로 사상최대

(서울=연합뉴스) 정성호 기자 = 현대오일뱅크가 지난해 사상 최대 규모인 9천600억원 규모의 영업이익을 거뒀다.

현대오일뱅크는 9일 지난해 영업이익이 전년보다 53% 늘어난 9천657억원으로 사상 최대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매출은 8.6% 감소한 11조8천853억원에 그쳤다.

일본 코스모사와 공동 경영을 해 영업이익에 반영되지 않는 현대코스모의 실적을 포함하면 사실상의 영업이익은 사상 처음으로 1조원을 넘는다고 현대오일뱅크는 설명했다.

현대오일뱅크는 지난해 호실적의 원인으로 정유 부문에서의 꾸준한 실적과 사업 포트폴리오 다각화를 꼽았다.

2010년 현대중공업그룹에 편입된 이후 정유에 치우친 사업구조를 탈피하기 위해 비정유 분야에 꾸준히 투자를 해온 결과라는 것이다.

현대오일뱅크는 그동안 현대오일터미널, 현대쉘베이스오일, 현대케미칼 등 자회사를 설립해 비정유 사업에 잇따라 진출했다.

sisyph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2/09 18:46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