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영호남 시도지사, 지방분권 개헌촉구 결의문 채택


영호남 시도지사, 지방분권 개헌촉구 결의문 채택

영호남 시도지사 협력회의
영호남 시도지사 협력회의(여수=연합뉴스) 손상원 기자 = 영호남 8개 광역단체장이 9일 여수 엠블호텔에서 협력회의를 하고 공동성명서에 서명 후 기념촬영하고 있다. [전남도 제공=연합뉴스]
sangwon700@yna.co.kr

(부산=연합뉴스) 김상현 기자 = 영호남 시도지사들이 지방분권 개헌운동에 힘을 모은다.

부산, 대구, 광주, 울산시장과 경남, 경북, 전남, 전북지사 등 8명은 9일 전남 여수에서 영호남시도지사 협력회의를 열고 대한민국의 진정한 발전을 위한 지방분권 개헌 촉구 결의문을 채택했다.

손잡은 영호남 광역단체장 [연합뉴스 자료사진]
손잡은 영호남 광역단체장 [연합뉴스 자료사진]

이들은 "대한민국의 낡은 체제를 털어내고 새로운 미래를 위해 시작한 국가적 개헌논의는 평화통일을 지향하고 지방자치제의 헌법적 보장을 반드시 포함해야 한다"며 "이를 위해 지방분권 개헌운동에 뜻과 행동을 같이한다"고 밝혔다.

시도지사들은 자치입법권의 확대, 자치재정권의 확립, 자치조직권의 보장을 위해 중앙정부의 권한을 과감히 이양해 줄 것을 촉구했다.

또 지역 경쟁력 강화를 위한 행정체제 개편과 국가 균형발전을 위한 다양한 제도적 장치를 마련하고, 국민의 기본권 신장을 위한 국민안전권을 도입할 것을 주장했다.

정부와 국회의 권력구조도 지역의 대표성과 지방자치제도의 이념적 가치를 담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시도지사들은 이를 위해 지방자치단체장들이 참여하는 기구를 구성할 것을 국회 개헌특위에 주문했다.

영호남 시도지사들은 이날 채택한 결의문을 국회와 각 정당, 전국시도지사협의회, 전국시도의회의장협의회, 전국시장군수구청장협의회, 전국시군자치구 의회의장협의회 등 지방 4대 협의체에 전달했다.

이날 협력회의에서는 영호남 시도지사 협력회의 신임의장으로 서병수 부산시장을 선임했다.

영호남 시도지사 협력회의는 지역갈등 해소와 공동발전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1998년 구성됐다.

이번 회의에서는 지방분권 개헌 외에 영호남 광역 교통체계 개선과 경제교류 활성화 발전 등을 논의했다.

joseph@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2/09 14:5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