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대선 출마 선언' 장기표 "文 야권 후보 되면 대선 필패"

(광주=연합뉴스) 여운창 기자 = 재야인사로 알려진 장기표 (사)신문명정책연구원 대표는 9일 광주에서 대선 출마를 선언하고 "문재인 전 민주당 대표가 야권의 대선후보가 된다면 반드시 패배할 것"이라고 주장했다.

장 대표는 이날 광주시의회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하고 '문재인 필패론'을 강하게 내세웠다.

그는 "대세론을 앞세운 문 전 대표는 실패한 정권의 왕실세요, 대통령 친인척의 부정부패를 막지 못했으며, 야권 연패와 야권 분열의 장본인이다"며 "대통령 후보는커녕 정계에서 퇴출당해야 마땅하다"고 꼬집었다.

또 "민주당이 정상적인 정당이라면 자기 정당을 연전연패로 몰고 간 사람, 그러고도 끝까지 책임을 지지 않은 사람을 대통령 후보로 내세우면 안 된다"며 "그런 사람을 대통령 후보로 내세우고자 하는 정당도 해체돼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그는 "대통령이 되고자 하는 사람은 국민에게 희망과 활력을 불러일으킬 비전과 정책을 제시해야 하는데도 지금 대선 후보로 거론되는 사람들은 정치공학적인 득표전략이나 합종연횡에 매달려 있다"고 비판했다.

이어 "박근혜 최순실 게이트에서 얻어야 할 최대의 교훈은 바로 좋은 대통령을 뽑는 것인데도 지금 전개되는 대선 판세는 좋은 대통령을 뽑을 가능성이 대단히 희박하다"며 "한국 정치를 난장판으로 만드는데 지대한 역할을 한 사람들이 대선 후보로 나섰기 때문"이라고 밝혔다.

장 대표는 "국내외적으로 엄중한 정세 속에서도 오늘의 시대정신인 국민화합과 민생복지, 민족통일을 이룰 수 있는 사람을 대통령으로 뽑아야 한다"며 자신에 대한 지지를 호소했다.

장기표 대선출마 선언
장기표 대선출마 선언

betty@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2/09 14:3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