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NCT, 태국 과자 광고 모델…기자회견에 팬 5천명 몰려

(서울=연합뉴스) 이은정 기자 = 그룹 NCT의 다섯 멤버가 태국 과자 광고 모델로 발탁됐다.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는 텐, 태용, 도영, 재현, 마크가 태국의 유명 김 과자인 '맛있다'(Masita)의 모델로 선정돼 지난 7~8일 방콕에서 광고 프로모션을 진행했다고 9일 밝혔다.

태국에서의 첫 공식 일정을 위해 7일 방콕 수완나품 국제공항에 도착한 멤버들은 입국 현장에서 수백 여 팬들의 환영을 받았다.

같은 날 방콕 중심가인 시암 파크 파라곤의 야외 특설무대에서 진행된 기자회견에는 현지 유력 신문인 타이랏을 비롯해 공영방송 채널3과 채널8 등 60여 매체 200여 명의 취재진이 참석했으며 5천여 명의 팬들이 몰렸다.

7일 방콕에서 열린 NCT 기자회견에 몰린 태국 팬들
7일 방콕에서 열린 NCT 기자회견에 몰린 태국 팬들 [SM 제공]

이어 실내에서 열린 팬미팅에서 멤버들은 '일곱 번째 감각'(7th Sense)을 퍼포먼스와 함께 선보이고 현장을 가득 메운 팬들과 이벤트를 진행했다.

또 8일에는 채널3의 인기 아침 방송인 '르앙 라오 차오 니'(Reung Lao Chao Nee)와 채널9의 프로그램 '나인 엔터테인'(9 Entertain)에 출연해 팀을 소개하고 그간의 활동에 관해 이야기를 나눴다.

멤버들은 이후 광고 촬영을 진행했으며 이 광고는 4월부터 현지에서 공개될 예정이다.

mimi@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2/09 13:3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