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독감 환자 6주 연속 감소…유행 주의보는 유지

송고시간2017-02-09 11:06


독감 환자 6주 연속 감소…유행 주의보는 유지

독감 예방 주사 접종 [연합뉴스 자료사진]

독감 예방 주사 접종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한미희 기자 = 지난해 말 유행하기 시작한 독감(인플루엔자) 환자가 최근 6주간 계속 감소했다.

질병관리본부는 독감 표본 감시 결과 외래 환자 1천명당 독감 의심 환자 수가 올해 5주차(1월 29일∼2월 4일)에 9.9명으로 잠정 집계됐다고 9일 밝혔다.

38도 이상의 발열과 기침, 인후통 등의 증상을 보이는 독감 의심 환자 수는 지난해 12월 8일 유행 주의보가 발령된 이후 52주차(12월 18∼24일)에 86.2명으로 역대 최고를 기록한 뒤 올해 1월 들어 63.5명, 39.4명, 23.9명, 17명, 12.5명으로 줄었다.

하지만 독감 환자 수가 유행 주의보 해제 기준(3주 연속 8.9명 이하 유지)보다는 여전히 높다.

질병관리본부 관계자는 "아직 주의보가 유지되고 있고 B형 독감은 3∼4월까지 유행하기 때문에 감염 예방을 위해 손 씻기 등 개인위생 수칙은 계속 지켜야 한다"고 당부했다.

mihe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